혁명이 일어나는 직접적원인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사회에서 혁명이 일어나는 직접적인 원인은 인민대중의 높은 자주의식과 정치적준비에 있습니다. 인민대중이 자기의 계급적처지를 자각하고 지배와 예속에서 벗어나 자유롭게 살려는 절실한 요구를 가지며 그것을 실현하기 위하여 투쟁할 사상적각오와 정치적준비가 되였을 때 비로소 혁명이 일어납니다.》
혁명이 일어나는 직접적인 원인은 인민대중의 높은 자주의식과 정치적준비에 있다.
혁명의 직접적원인이 인민대중의 높은 자주의식에 있다는것은 인민대중이 자기의 처지를 자각하고 온갖 착취와 압박, 지배와 예속에서 벗어나 자주적으로 살려는 의지를 지니게 되였을 때 혁명이 일어난다는것을 의미한다.
자주성을 생명으로 하는 인민대중은 자주성을 침해하고 구속하는 요인을 제거하기 위한 투쟁을 벌리게 된다.
그러나 착취와 압박 그 자체가 혁명을 일으키는것은 아니다.
인민대중이 사상적으로 준비되지 못하면 아무리 착취와 압박을 받아도 그것을 숙명적인것으로 받아들이면서 혁명에 무관심하게 되며 그렇게 되면 어떤 경우에도 혁명이 일어날수 없다.
인민대중은 착취와 압박을 반대하고 국가와 사회의 주인으로 살려는 높은 계급의식과 투쟁정신을 가져야 낡은 착취사회를 반대하고 사회정치적자주성을 실현하기 위한 사회혁명에 나설수 있다.
그리고 온갖 구속에서 벗어나 자연과 자기자신의 주인으로 살려는 요구를 자각하여야 사상, 기술, 문화분야에서 낡은것을 새것으로 바꾸어 자주성을 완전히 실현하기 위한 혁명투쟁, 사회주의건설위업에 적극적으로 참가할수 있다.
혁명의 직접적원인이 인민대중의 정치적준비에 있다는것은 인민대중이 조직적으로 단결되여 강력한 정치적력량으로 준비되였을 때 혁명이 일어난다는것을 의미한다.
사회제도를 변혁하는 혁명은 낡은 착취제도를 유지하는데 리해관계를 가지는 반동적착취계급과의 치렬한 힘의 대결이다.
정치적력량으로 준비된 인민대중의 힘에 의하여 낡은 사회제도를 유지하려고 발악하는 반혁명세력이 청산되고 선진적인 사회제도가 서게 된다.
사회주의사회에서 사상, 기술, 문화분야의 낡은것을 없애고 새것을 창조하고 발전시키기 위한 사업은 인민대중의 집체적지혜와 힘에 의거하여 진행되는 전인민적투쟁이다.
인민대중은 조직적으로 단결된 정치적력량으로 준비되여야 자연과 사회, 자기자신을 사회주의적으로 개조해나갈수 있다.
오늘 자본주의나라들에서 인민대중의 자주성에 대한 유린과 그로 인한 적대적모순이 존재함에도 불구하고 혁명이 일어나지 못하고있는것은 인민대중의 자주의식수준이 높지 못하고 반혁명세력을 타승할수 있는 정치적력량이 준비되지 못한데 원인이 있다.
인민대중이 높은 자주의식을 지니고 조직적으로 결속되여 강력한 정치적력량으로 준비되면 반드시 혁명이 일어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