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93(2004)년 6월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조선료리협회(당시)가 주최한 민속음식품평회장을 찾으시였다.

    품평회장에는 옥류관, 청류관을 비롯한 여러 단위들에서 내놓은 민족음식들과 그에 따르는 집기류들, 각종 참고도서들이 전시되여있었다.

    전시품들을 하나하나 돌아보신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급양부문의 일군들과 근로자들이 사회생활의 모든 분야에서 주체성과 민족성을 철저히 확립할데 대한 당의 방침을 높이 받들고 민족음식유산들을 옳게 계승발전시켜 특색있는 여러가지 민족음식들을 훌륭히 만들어낸데 대하여 커다란 만족을 표시하시였다.

    그이께서는 이날 오랜 력사를 거쳐 발전풍부화된 고유한 민족음식에는 슬기롭고 근면한 우리 인민의 창조적지혜와 재능, 구미와 기호를 비롯한 민족적특성이 진하게 반영되여있다고 하시면서 우수한 민족음식전통을 살려나가는데서 강령적지침으로 되는 과업들을 제시하시였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문명한 우리 인민은 오래전부터 조선사람의 민족적특성과 구미에 맞는 다양한 민족음식들을 많이 만들어먹었는데 그 맛과 향기, 모양과 색갈이 독특하여 세상에 널리 알려졌다고 가르쳐주시였다. 그러시면서 우리 인민들이 예로부터 만들어온 고유한 민족음식들을 다 찾아내여 적극 장려하고 발전시키는것은 나라의 식료기술을 주체적으로 발전시켜 인민들의 식생활을 보다 윤택하고 문명하게 하는데서뿐아니라 사람들에게 민족적긍지와 자부심, 조국과 인민을 사랑하는 애국심을 심어주는데서도 중요한 의의를 가진다고 뜨겁게 교시하시였다.

    계속하시여 그이께서는 지난 기간 민족문화유산을 계승발전시키는데서 력사주의적원칙과 현대성의 원칙을 일관하게 견지하여 복고주의와 민족허무주의를 다 같이 경계하도록 한 결과 선조들이 이룩한 우수한 음식문화가 로동당시대에 와서 더욱 개화발전되고있다고 하시였다. 그리고 지금 군대와 사회에서 예로부터 전해오는 민족음식들을 적극 장려하고있는것은 아주 좋은 일이라고 하시며 모든 부문에서 우수한 민족음식유산을 옳게 살려나가기 위한 투쟁을 더욱 힘있게 벌려야 한다고 강조하시였다. 뿐만아니라 선조들이 창조한 우수한 민족음식들을 빠짐없이 찾아내여 시대적요구와 미감에 맞게 발전시킴으로써 온 나라에 민족적향기와 정서가 차넘치게 해야 한다고 간곡히 교시하시였다.

    전체 품평회참가자들은 민족음식계승발전을 위한 고귀한 지침을 마련해주신 위대한 장군님을 우러르며 그이의 가르치심을 높이 받들고 조선인민의 우수한 음식문화를 빛내이는 사업에서 새로운 전환을 일으켜 조선의 음식문화를 로동당시대의 음식문화로 더욱 활짝 꽃피워나갈 불타는 결의를 다시금 굳게 다지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