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태양의 품속에서 세상에 부럼없이 참된 삶과 온갖 만복을 누려가는 조선인민의 행복한 모습은 외국인들의 커다란 경탄을 자아내고있다.

    로씨야련방공산당 모스크바시위원회 대표단 단장 니꼴라이 주브릴린은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존경하는 김정은동지의 현명한 령도밑에 하루가 다르게 변화발전하고있는 조선을 직접 보았다.

    현대적인 거리들에 줄지어 늘어선 초고층살림집들에서 교원, 과학자들을 비롯한 광범한 근로자들이 살고있는 현실에서 경탄을 금할수 없었다.

    국가가 희한한 새 살림집들을 돈 한푼 받지 않고 사람들에게 무상으로 안겨주는 이 하나의 사실만 놓고보아도 조선에서 인민사랑의 정치가 빛나게 구현되고있다는것을 잘 알수 있다.

    최근 조선에서 이룩되고있는 경이적인 성과들은 조선이 문명국의 대렬에 당당히 들어섰다는것을 뚜렷이 실증해주고있다.

    로씨야 김일성-김정일주의연구소 소장 와짐 꾸지민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는 인민을 하늘처럼 여기시고 인민의 복리를 위하여 자신의 모든것을 다 바치시는 위대한 령도자이시라고 하면서 이렇게 언급하였다.

    인민생활향상을 위하여 낮과 밤이 따로 없이 끊임없는 현지지도의 길을 걸으시는 김정은동지의 모습에서 부강번영할 조선의 미래를 보았다.

    조선에서는 인민의 모든 권리를 최상의 수준에서 보장하는것을 정치의 근본으로, 국가의 정책으로 내세우고있다.

    이것은 그 누구도 부인할수 없는 엄연한 사실이다.

    어제도 오늘도 변함없이 실시되고있는 조선의 무상치료제, 무료의무교육제를 비롯한 인민적시책들은 자본주의사회에서는 상상조차 할수 없는것이다.

    주체의 사회주의조선은 참다운 인민의 락원이다.

    도이췰란드반제연단 위원장 미하엘 코트는 2016년 조선은 함북도 북부지역에 들이닥친 혹심한 자연재해의 후과를 짧은 기간에 가시고 피해지역 인민들에게 새 집을 마련해주었다. 이것은 오직 사회주의조선에서만 있을수 있는 인민사랑의 전설이다. 김정은동지를 높이 모신 조선인민은 올해에도 세인을 경탄시키는 기적을 창조할것이다고 토로하였다.

    파키스탄조선친선협회 카라치지부 서기장 자베드 안싸리는 다음과 같이 피력하였다.

    존경하는 김정은각하는 인민에 대한 사랑과 헌신의 력사를 수놓아가시는 자애로운
어버이이시다.

    인민을 하늘처럼 여기고 사랑하시는 그이의 위대한 품이 있어 조선에서는 《세상에 부럼없어라》의 노래소리,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더 높이 울려퍼지고 인민의 꿈과 리상이 꽃펴나는 사회주의선경들이 날로 늘어나고있다.

    김정은각하의 인민중시, 인민존중, 인민사랑의 정치를 떠나서 조선의 비약적인 발전과 조선인민이 향유하는 사회주의문명에 대해 생각할수 없다.

    또 한분의 백두산위인이신 김정은각하를 높이 모신것은 조선인민뿐아니라 세계 진보적인민들에게 있어서도 크나큰 영광, 더없는 행복으로 된다.

    로씨야 김정숙명칭녀성동맹 위원장 옐레나 바비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신년사에서 조선인민의 꿈과 리상을 찬란한 현실로 꽃피우기 위한 과업들을 제시하시였다. 우리는 그이의 인민사랑의 정치에 매혹되였으며 커다란 감동을 받았다. 김정은동지의 탁월한 령도밑에 조선인민이 사회주의강국건설에서 위대한 승리를 이룩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강조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