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발기와 세심한 지도속에 현대적인 종합봉사선 《무지개》호가 건조되여 대동강에 떠있게 되였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식당을 비롯한 여러가지 봉사시설들과 문화후생시설들을 갖춘 종합봉사선을 잘 무어 옥류교와 대동교사이에 띄워놓으면 우리 인민들에게 또 하나의 문화휴식장소를 마련해주게 된다고 하시면서 여러차례나 설계도 지도해주시였으며 건조에서 나서는 모든 문제를 몸소 풀어주시였을뿐만아니라 배의 이름을 《무지개》호로 명명해주시였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 주체104(2015)년 9월 새로 건조한 종합봉사선 《무지개》호를 돌아보실 때였다.

    대동강유보도에 서시여 불야경을 이룬 종합봉사선 《무지개》호를 바라보시며 칠색령롱한 무지개같다고, 대동강이 더욱 밝아졌다고 하시면서 사회주의조국의 수도 평양은 낮에 보아도 밤에 보아도 정말 황홀하다고 못내 기뻐하신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대동강에 현대적인 봉사선을 띄워놓고 인민들이 리용하게 하려는것은 위대한 장군님의 생전의 뜻이였다고 뜨겁게 말씀하시였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종합봉사선 《무지개》호를 돌아보시며 설계와 내외부시공이 최상의 수준에서 잘되였다고 하시면서 모든 요소요소가 흠잡을데가 없고 조형화, 예술화가 높은 경지에서 실현되였다고 커다란 만족을 표시하시였다. 그러시고는 《무지개》호는 인민들을 위한 종합적인 봉사시설인 동시에 특색있는 문화생활공간이라고 하시면서 봉사활동을 잘하여 인민들이 그 덕을 톡톡히 보게 하여야 한다고 말씀하시였다.

    종합봉사선의 수용능력이 대단한것만큼 원자재보장대책을 잘 세워야 정상운영을 할수 있다고 하시면서 그를 위한 은정깊은 조치를 취해주신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종합봉사선 《무지개》호가 인민들의 기쁨을 더해주며 누구나 즐겨찾는 인민의 봉사기지로 되게 하자면 봉사자들이 인민들에 대한 헌신적복무정신을 안고 봉사활동을 잘하는것이 중요하다고 말씀하시였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우리 인민들이 최상의 문명을 최고의 수준에서 누리게 하려는 당의 의도가 완벽하게 실현된 현대적인 봉사시설이 또 하나 생겼다고, 대동강과 정말 잘 어울린다고 하시며 기쁨을 금치 못해하시였다. 그러시면서 새로운 형식과 내용을 갖춘 종합봉사선 《무지개》호는 날로 약동하고 문명해지는 사회주의조국의 모습과 이 땅에서 모든 꿈이 어떻게 이루어지는가를 직관적으로 보여주는 창조물, 만난 시련을 이겨내며 당을 충직하게 받들어온 우리 인민들이 하루빨리 사회주의만복을 마음껏 누리게 하려는 당의 구상과 의도가 어려있는 결정체라고 말씀하시였다.

    인민의 행복을 위한 불같은 헌신속에서 기쁨과 보람을 찾으시며 인민사랑의 길을 끊임없이 이어가시는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배를 타고 대동강을 유람하면서 웃고 떠들 인민들을 생각하니 쌓였던 피로가 가셔진다고, 이렇게 인민들에게 안겨줄 재부를 한가지한가지 마련해놓을 때가 자신에게 있어서 제일 기쁜 일이라고 하시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