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명하는 사람들에게 있어서 중요한것은 혁명적신념이라고 하시며

    주체36(1947)년 겨울 어느날 조국통일사업에 한생을 바쳐가던 한 일군이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의 저택에서 항일의 녀성영웅 김정숙동지께서 손수 차리신 저녁식사를 들게 되였다.

    그날 김정숙동지께서는 그가 고사리반찬을 좋아하는것을 보시고 그것을 덧놓아주시면서 백두산일대 수림속에는 실한 고사리들이 많다고 하시며 항일무장투쟁시기를 감회깊이 회상하시였다.

    이때 그 일군은 김정숙동지께 항일무장투쟁시기 사업경험을 말씀해주셨으면 하는 청을 드리였다.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이 동무에게 항일무장투쟁시기 사업경험을 들려주면 도움이 될수 있으니 말해주는것이 좋겠다고 하시였다.

    김정숙동지께서는 혁명하는 사람들에게 있어서 중요한것은 혁명적신념이라고 하시면서 어려울 때 신념이 약하면 주저하거나 흔들릴수 있다고, 때문에 동무들은 그 어떤 역경속에서도 흔들리지 않는 신념을 가지는것이 중요하다고, 그 신념이란 오로지 위대한 수령님만을 믿고 따르는 한마음이라고 하시면서 이 한마음을 굳게 가지면 어떤 역경속에서도 두렵지 않고 혼자서도 외롭지 않으며 난관에 부닥쳐도 자신만만하다고, 자신께서는 이것을 혁명하는 과정에 가슴깊이 체험하였다고 말씀하시였다.

    계속하여 김정숙동지께서는 혁명전사들이 생활과 투쟁에서 지침으로 삼아야 할 귀중한 가르치심을 주시였다.

    그 일군은 그후 언제나 김정숙동지께서 하신 말씀대로 혁명적신념을 굳게 간직하고 혁명에 충실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