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국가경제발전 5개년계획의 총적방향과 중심과업

조선로동당 제8차대회에서는 국가경제의 현황과 잠재력에 기초한 지속적인 경제상승과 인민생활의 뚜렷한 개선향상을 위하여 새로운 국가경제발전 5개년계획을 제시하였다.
새로운 국가경제발전 5개년계획의 총적방향은 경제발전의 중심고리에 력량을 집중하여 인민경제전반을 활성화하고 인민생활을 향상시킬수 있는 튼튼한 토대를 마련하는것이다.
새로운 국가경제발전 5개년계획의 중심과업은 금속공업과 화학공업을 관건적고리로 틀어쥐고 투자를 집중하여 인민경제 모든 부문에서 생산을 정상화하는것이다. 또한 농업부문의 물질기술적토대를 강화하고 경공업부문에 원료, 자재를 원만히 보장하여 인민소비품생산을 늘이는것이다.
새로운 5개년계획의 중심과업관철에서 중요한것은 나라의 경제력을 최대한 합리적으로 동원리용하여 경제건설의 쌍기둥인 금속, 화학공업부문부터 정상궤도, 활성화단계에 확고히 올려세우는것이다. 그리고 집단경제인 사회주의경제의 특성에 맞게 금속, 화학, 전력, 석탄, 기계, 채취공업을 비롯한 기간공업부문들사이의 유기적련계를 강화하여 실제적인 경제활성화를 적극 추동해나가는것이다. 또한 농업부문에서 종자혁명, 과학농사, 저수확지에서의 증산, 새땅찾기와 간석지개간에 힘을 넣고 농촌경리의 수리화와 기계화를 전략적과업으로 틀어쥐고나가며 농촌에 대한 국가적지원을 강화하여 농업생산을 늘이는것이다. 이와 함께 경공업부문에서 원료, 자재의 국산화, 재자원화를 실현하고 약한 부분과 공정들은 보강하고 없는 부분과 공정들은 새롭게 갖추어 인민소비품생산을 정상화하는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