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화같은 사랑속에 마련된 로동자연회

오늘도 조선인민은 주체103(2014)년 새로 건설한 김정숙평양방직공장 로동자합숙에서 진행된 5.1절경축 로동자연회를 잊지 못하고있다.

그해 4월말 완공된 김정숙평양방직공장 로동자합숙의 식사실을 돌아보시던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식사실이 정말 멋있다고, 식사실이 연회장이나 결혼식식당보다 낫다고 하시면서 이번 5.1절을 맞으며 연회를 크게 하여야 하겠다고 뜨거운 은정을 베풀어주시였다.

이날 취사장과 야외휴식장을 돌아보고나신 그이께서는 일군들에게 다시금 5.1절에 로동자연회를 온 나라가 들썩하게 잘 차려줘야 하겠다고 하시면서 로동자들을 위한 연회를 자신께서 차려주겠다고 말씀하시였다.

황홀한 새 궁전을 안겨주시고도 사랑의 연회까지 몸소 차려주겠다고 하시니 일군들은 로동자들을 위하시는 경애하는 총비서동지의 무한한 사랑의 세계가 어려와 감격에 목이 메여올랐다.

절세위인의 그렇듯 열렬한 사랑에 떠받들리여 희한한 로동자호텔, 로동자궁전에서 기쁨과 감격의 눈물속에 5.1절경축 로동자연회가 성대히 진행되였다.